고객지원

 
  매일신문 분주한 초겨울 준비
  


ch.jpg



이번주부터 대구 경북지역 기온이 크게 떨어져 13일 오전에는 봉화가 3℃까지 내려가는 등 쌀쌀한 초겨울 날씨를 보일 것으로 대구기상대는 예보했다. 북구 매천동의 한 갈탄난로 제작업체는 주문이 예년보다 크게 늘어나자 직원들이 분주하게 제품을 만들어내고 있다.
정운철기자 woon@imaeil.com